제 1회 과천재즈피크닉 5월 3일~4일 이틀간 잔디광장서 개최
제 1회 과천재즈피크닉 5월 3일~4일 이틀간 잔디광장서 개최
  • 과천시대신문
  • 승인 2024.04.30 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재즈 1세대부터 글로벌 슈퍼 보컬리스트 시릴에메, 송영주 & 선우정아까지

과천시민 및 재즈 애호가들에게 큰 관심... 1천석 관람석 사전 예약 5분만에 '마감'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시가 3일과 4일 재즈공연과 피크닉을 접목한 재즈피크닉을 시민회관 잔디광장에서 개최한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힐링캠프닉데이.

  과천시가 오는 5월 3일과 4일 시민회관 옆 잔디광장에서 ‘과천재즈피크닉’을 연다.

  이번 행사는 시가 매년 시민회관 옆 잔디광장에서 개최해오던 캠핑 행사 ‘힐링 캠프닉 데이’에 재즈 공연을 접목해 올해 처음 선보이는 행사로, 지난 5일 1천석 규모로 진행된 관람석 사전 예약이 5분만에 종료될 정도로 높은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광장에서 진행되는 행사인 만큼 관람석 예약을 하지 못했더라도 행사가 진행되는 이틀 동안 예약석 주변으로 자유롭게 돗자리를 깔고 공연을 즐길 수 있다. 또, 행사장 내에 캠핑이 가능한 구역에서는 텐트를 치고 보다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공연을 즐기는 것도 가능하다. 다만, 행사장 내 조리 및 취사 행위는 금지된다.

  피크닉 첫날인 3일 오후 4시 30분부터 김영후 빅밴드, 레이지쿠마 & 친구들 with 넋없샨, 송영주 콰르텟 & 선우정아가 차례로 무대에 오른다.

  토요일인 4일에는 오후 3시부터 쏘왓 놀라, 오성택의 재즈히스토리, 허성밴드, K재즈 올스타:1세대, 다니엘 린데만 콰르텟 & 이소정, 시네마틱재즈 오케스트라, 시렐 에메 콰르텟의 공연이 선보인다.

  이번 재즈피크닉에서는 반세기가 넘는 시간을 재즈 뮤지션으로 살아온 연주자부터, 17인으로 구성된 빅밴드의 공연, 힙합과 접목된 재즈, 세계적인 주목을 받는 프랑스 출신의 재즈보컬리스트까지 다양한 재즈의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특별한 감동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각 아티스트의 공연일정은 과천문화재단 누리집(www.gcart.or.kr)과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계용 시장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피크닉도 즐기고 다채로운 재즈 공연도 즐기며 행복한 시간을 마련해보시길 바란다"며 "과천시는 앞으로도 ‘지식‧문화예술 도시’라는 비전에 걸맞는 특별하고도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를 마련해 일상이 행복한 과천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