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영 의원, 제 22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 선임
이소영 의원, 제 22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 선임
  • 과천시대신문
  • 승인 2024.06.17 2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의원 "지난 4년보다 더 도약할 수 있는 발판 만들 것"

  더불어민주당 이소영(의왕시 · 과천시) 의원이 22대 국회 상반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에 선임됐다.

  이소영 의원은 지난 21대 하반기에 이어 연속해서 국토위에서 활동하게 된 것으로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지난 13일 첫 전체회의를 가지며 22대 국회의 시작을 알렸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국토교통부 및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한국철도공사(KORAIL),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등 주거문제와 교통문제를 관할하는 상임위원회로, 많은 지역구 의원들이 1순위로 지원하는, 경쟁이 치열한 상임위로 알려져 있다.

  지난 임기에 이어 국토위 위원으로 선임된 이소영 의원은 △의왕 · 과천 내의 재개발 · 재건축 사업 신속 진행 △인동선, 월판선, GTX-C 등 철도사업의 원활한 추진 △생활 SOC 확충 등 지역 발전에 가속도를 붙일 전망이다.

  이 의원은 지난 21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서 김건희 여사 일가의 서울- 양평 고속도로 종점 비리 의혹에 대해 파헤쳐 ‘서울 - 양평 고속도로 일타강사' 라는 별칭을 얻으며 주목받은 바 있다.

  이 의원은 “의왕 · 과천의 철도 사각지대 해소 등 지역현안 해결과 함께, 의왕 · 과천이 지난 4년보다 더 크게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겠다”며 “실력 있는 야당 의원으로서 정부여당을 견제하는 역할 또한 충실히 해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